상설전시실

  • 서브홈페이지 홈
  • 관람정보
  • 상설전시실
생활도자박물관 2층 안내도

'생활도자기', '건축도자기', '첨단세라믹'등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형 산업도자기의 쓰임에 대해 전시되고 있다. 고대부터 1980년대까지 이어지는 광대한 도자기연표를 비롯해 용광로 속 같은 터널가마와 부엌의 시대별 변천사 등 특색있는 전시로 도자기에 대한 흥미와 이해를 돕고 있다.

  • 상설전시실 Permanent Exhibition Hall
  • 기획전시실Ⅰ Special Exhibition HallⅠ
  • 기획전시실Ⅱ Special Exhibition HallⅡ
  • 화장실 Toilet
  • 엘리베이터 Elevator
  • 목포권 도자기 이미지
  • 목포권 도자기

    목포권에 속하는 목포⦁영암⦁무안⦁강진⦁해남지역은 예로부터 질 좋은 흙과 풍부한 땔감, 바다에 인접한 운송로가 발달되어 있어 일찍이 고려청자 생산의 중심지로 자리 잡았다. 이는 우리나라 최초로 1942년 목포에 대량 생산 설비를 갖춘 (주)행남자기를 설립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으며 본격적인 생활도자기 시대를 열었다.
  • 목포 생활자기 이미지
  • 목포 생활자기

    전통 도자기의 명맥을 이어 1942년 목포에 (주)행남자기가 설립되면서 우리나라 최초로 대량 생산 체제를 갖춘 생활도자기 시대가 시작되었다. (주)행남자기는 주로 서민적이고 실용적인 식기류 중심의 생활자기를 생산하여 우리의 변화하는 식생활 문화와 함께하였다. 1950년 한국전쟁 이후 군수품과 함께 들어온 커피문화에 의해 전통도자기 형태에 많은 변화를 가져와, 커피세트나 디너세트의 개념이 도입되기 시작한다. 서양 식기의 현대적인 형태에 우리나라 전통의 아(亞)자 문양이 새겨진 특징을 보여주는 생활도자기이다.
  • 부엌 재현 이미지 부엌 재현 이미지
  • 부엌 재현

    • · 1920년대 부엌(Korean Kitchen in the 1920s) 1920년대 부엌은 부뚜막 아궁이에 솥을 걸고 땔감으로 불을 지펴 취사와 난방의 기능을 함께했다. 부엌 안에는 음식물과 발 · 막사기 · 종지 · 양념단지 · 수저 등 식기류를 수납하는 찬장과 선반, 물항아리, 개수통, 칼 · 도마, 소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식기류는 사기와 유기가 함께 사용되었으며, 특히 내용물을 오래 보관해야 하는 양념단지와 열에 강하고 흡수성이 적어야 하는 물항아리 · 개수통은 옹기로 만들어 사용하였다.
    • · 1970년대 부엌(Korean Kitchen in the 1970s) 1970년대 공동주택(아파트)이 건설되면서 입식부엌이 설치되었다. 주부들이 서서 일할 수 있도록 개수대 · 조리대를 높여 만들었으며, 수도시설을 부엌 안에 설치하여 편리하고 깔끔한 부엌으로 탈바꿈되었다. 특히 재래식 아궁이 대신 취사와 난방에 연탄을 사용하면서 관리하기 편리한 양은 · 스테인레스 그릇이 유행하였다. 그리고 취사용으로 석유풍로와 플라스틱 제품이 등장하여 함께 사용되었다.
  • 현대생활 도자기소품 이미지 현대생활 도자기소품 이미지
  • 현대생활 도자기소품

    • 생활도자는 식기를 중심으로 생산되었으나, 생활수준이 점차 향상되면서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이 도입된 도자기 제품이 생산되었다. 인테리어 용품은 화병, 화분, 램프, 촛대, 시계, 인형, 액자 등이 있으며, 장신구류는 반지, 목걸이 등이 있고, 문구류는 필통, 연적, 잉크병 등이 있으며, 욕실용품은 비눗갑, 칫솔꽂이 등이 전시되어 있다.
    • 일제강점기 때 인형으로 우리 민족의 전통적인 생활방식과 표정을 그대로 재현하고 있는 도자인형이다. (1920~30년대)
    • 많은 양의 술을 운반 시 사용하던 용기로 일제강점기에 만들어져 널리 이용되었다. 후기 양조회사에서 유약을 입혀 회사 이름과 술 이름, 전화번호, 상호를 새겨 넣은 술춘이 유행하였다.
  • 위생도기 이미지 위생도기 이미지
  • 위생도기

    • 위생용 건축자재는 더러움을 쉽게 알아볼 수 있고 청소가 용이해야 하며, 부식과 변질이 되지 않는 등 위생적이어야 하므로 도자기 재질이 적합하다. 우리나라 전통 위생도기로는 요강 · 타구(唾口:가래나 침을 뱉는 항아리)가 있으며, 지금은 세계 어디에서나 도기로 만든 세면기 · 수세식 변기가 사용되고 있다.
    • · 가마요강과 옹기요강 요강은 전통적인 위생도기의 하나로 야간에 방에 넣어두고 용변을 보던 실내용 변기로 도자기나 놋쇠 등의 재료가 사용되었다. 가마요강은 부녀자들이 가마 속에서 사용하던 요강이다.
    • · 장군 술과 물, 똥이나 오줌 등을 운반할 때 사용하였으며, 담겨지는 내용물에 따라 술장군, 똥장군, 오줌장군, 물장군 등으로 불렸다.
  • 세라믹스 이미지
  • 세라믹스

    도자기 · 벽돌 · 유리 · 시멘트 등 기존의 요업제품을 전통 세라믹스(Traditional Ceramics)라 하며, 최근에는 정제된 원료를 이용하여 전자 · 기계부품 등에 쓰이는 고부가가치와 첨단 요업제품을 파인 세라믹스(Fine Ceramics)라고 한다. 파인 세라믹스는 우수한 기계적 물성, 독특한 전기 · 전자적 물성 및 뛰어난 내열성 및 생체친화성 등의 특성이 있어, 전통 세라믹스에서 얻을 수 없는 고기능의 물성을 이용하여 오늘날 전기 · 전자 · 기계부품 등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